逍遙遊 2
 
  관리자
  2009-02-02
 
    
  946
 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 山은 무심히 퍼렇고 / 구름은 無心히 희었구나 / 그 가운데 한 스님 ,  亦是 無心한

              나그네일세

 
  逍遙遊 1 [관리자]
 
  逍遙遊 3 [관리자]